충북도 설 명절 국회의원 선거대비 공직감찰 강화

행안부·시도 합동감찰반 운영 등 감찰활동 병행

[중부광역신문  2020-01-21 오후 6:07:00]
이미지

충청북도는 설 명절과 제21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공무원의 엄정한 선거 중립 및 공직기강 확립을 위한 행안부·시도 합동감찰반을 운영한다.

이번 감찰은 선거 일정에 따라 행정안전부 복무감찰담당관 주관으로 단계별로 운영된다. 현재 공무원 등의 사직기한인 지난 116일에 맞춰 1단계 현장 감찰반이 운영돼 선거비리 사항에 대한 자료 수집을 강화하고 있다.

1단계 감찰 기간 중에는 설 명절 취약시기의 공직기강 확립을 위한 감찰활동을 병행 시행해 명절 분위기를 틈탄 각종 불법행위 방치, 청탁금지법 위반, 근태불량 등 복무기강 해이 및 품위 훼손사례를 집중 점검한다.

, 도는 자치단체장의 선거에 영향을 미치는 행위금지기간인 오는 215일부터 감찰 2단계로 행안부·시도 합동감찰반을 65개반 206명으로 확대 운영해 전·현직 공무원 출마지역을 중심으로 SNS를 통한 지지·비방 발언 등 주요 위반사례를 집중 단속할 계획이다.

또한, 도는 후보자 등록기간인 오는 326일부터 감찰 3단계로 행안부, 시도, 시군으로 65개반 600여명으로 감찰반을 확대해 선거캠프에 참여하거나 후보자와의 만남을 주선하는 행위, 행정정보를 제공하는 등의 행위에 대하여 현장 감찰 활동을 강화 할 예정이다.

임양기 도 감사관은 설 명절 및 제21대 국회의원 선거를 대비하여 공무원의 선거관여 행위는 물론 공직기강 해이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감찰활동을 강화하고, 특히 공무원의 정치적 중립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 시키겠다.”라고 밝혔다. /이건수 기자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