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수난구조 훈련 중 숨진 소방관 부검…소방당국 과실 여부 조사

[중부광역신문  2019-06-26 오전 10:29:00]
이미지

현직 소방관이 수난구조 훈련 도중 숨진 사건과 관련, 경찰이 소방당국의 과실 여부를 수사하고 나섰다.

충북 괴산경찰서는 26일 훈련에 참여했던 소방대원 등을 대상으로 정확한 사고 경위와 안전수칙 준수여부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또 숨진 소방관의 정확한 사인을 가리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할 방침이다. 

괴산소방서 소속 A(33) 소방교는 지난 25일 오후 2시40분께 괴산군 청천면 달천강에서 수난구조 훈련을 하던 중 숨진 채 발견됐다. 

소방 관계자는 "수난구조 훈련이 끝난 뒤 A소방교가 보이지 않아 찾아보니 물속에 의식을 잃은 채 숨져 있었다"고 말했다. A소방교의 머리 부분에는 어디에 부딪힌 듯한 상처가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A소방교는 이날 하계 수난 사고를 대비해 익수자 탐색 훈련을 하다 사고를 당했다. 지난 16일 결혼을 한 A소방교는 신혼여행을 다녀온 뒤 훈련에 참여했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