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환경공단 충북지사-㈜충북소주, '4대강 살리기' 대국민 홍보

‘시원소주’ 300만병 라벨 금강 자연성 회복 혜택 홍보문구 부착

[중부광역신문  2019-04-15 오전 10:53:00]
이미지

한국환경공단 충북지사(지사장 김상원)와 향토기업 충북소주(COO 황요나)는 오는 5월부터 소주병 라벨을 활용해 ‘4대강 살리기 대국민 홍보에 나선다.

이번 홍보는 수질 및 생태 회복을 위한 정부의 4대강 살리기 환경정책을 알리기 위해 충북소주의 대표생산품인 시원소주’ 300만병에 금강 자연성 회복의 혜택을 국민에게홍보문구를 부착해 충북지역 곳곳으로 유통될 예정이다.

이에 대해 김상원 한국환경공단 충북지사장은 이번 소주병 라벨 홍보를 통해 정부의 4대강 살리기 운동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 형성과 관심을 유도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충북소주는 충북지역 대표적 향토기업으로 한국환경공단 충북지사와는 지난 2016년부터 상생발전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소주병 라벨을 활용해 국민에게 친근하게 다가서는 홍보활동에 힘쓰고 있다.

, 지난 2017년에는 국토교통부와 환경부 등으로 분산됐던 수질수량 등 물관리 업무를 환경부로 일원화하는 정부의 물관리 일원화 정책을 효과적으로 홍보한 바 있다.

또한, 한국환경공단 충북지사는 정부의 4대강 살리기 등 정부정책의 지원과 더불어 지역하천 살리기, 지역 풍수해 복구지원 등 다양한 사회적 가치 실현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성기욱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