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청주 에어로폴리스 3지구 토지거래계약 허가구역 지정

청주시 청원구 북이면 3개리 일원 2.95㎢ 지정

[중부광역신문  2019-03-15 오후 5:22:00]

충북도는 청주 에어로폴리스 3지구 조성사업을 위해 토지거래계약 허가구역으로 청주시 북이면 내둔리화상리화하리 일원(2.95)15일자로 지정공고 했다.

충북도는 이번 허가구역 지정은 사업부지에 부동산 투기를 막고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충북경제자유구역청에서 조성사업 예정지역과 그 인근지역을 220일 허가구역으로 지정 요청함에 따라, 지난 7일 충청북도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거쳐 15일자로 지정 공고 했다.

이번 허가구역 지정기간은 2019320일부터 2024319일까지 5년간으로, 허가구역으로 지정된 지역의 토지를 거래할 경우 용도지역별로 일정 면적을 초과하면 청주시장의 허가를 받아야 한다.

만약 허가를 받지 않고 토지거래 계약을 체결하거나 목적대로 이용하지 않으면 벌금 또는 이행강제금 등이 부과되기 때문에 사업지구 내 보상을 바라는 투기성 거래를 사전에 차단하고 급격한 지가상승을 억제하는 효과가 발생한다.

충북도는 이번에 지정된 지역에 대해 지속적인 토지거래 모니터링을 실시해 토지의 투기적 거래를 차단하는 등 적극적으로 관리해 나갈 계획이며, 이번 지정으로 충북도의 토지거래계약 허가구역은 2.95를 포함해 청주충주 26개 지구 총 19.69가 된다. /성기욱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