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15일까지 비·눈…아침 영하권 '꽃샘추위'

[중부광역신문  2019-03-14 오전 10:22:00]
이미지

목요일인 14일 충북은 기압골의 영향으로 비나 눈이 내리겠다. 북서쪽 찬공기 유입으로 아침 수은주도 영하권으로 떨어져 춥겠다. 

청주기상지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부터 다음 날까지 예상 강수량은 5㎜안팎이다. 오후 6시부터 도내 중북부지역에 1~5㎝, 남부지역에 1㎝ 안팎의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 

이번 눈과 비는 15일 밤까지 소강상태를 반복하며 이어지겠다.

이날 7시 현재 아침 최저기온은 제천 영하 7.1도, 보은 영하 5.4도, 충주 영하 5.3도, 추풍령 영하 4도, 청주 영하 0.9도 등 영하권의 분포를 보이고 있다.

낮 최고기온은 9~12도로 전날보다 2도 높겠다. 

청주기상지청 관계자는 "15일 오후부터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며 "도내 중북부지역에 많은 눈이 쌓일 수 있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미세머지 농도는 '보통' 수준으로 국립환경과학원은 예보했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